실시간뉴스 :
최종편집 : 2021.09.14 01:14
 
 HOME > 경기뉴스

경기도 특사경, 연 3,338% 살인적인 고금리에 협박까지 일삼은 대부업 일당 검거

  • 기사입력 : 2021.09.06 04:21
○ 김영수 공정특별사법경찰단장, 1일 ‘불법 사금융 기획수사’ 결과 발표
- ‘온라인(인터넷, 모바일 등)을 이용한 불법 대부범죄’ 집중 수사…등록 대부업자 등 23명 적발
- 인터넷 대출 플랫폼 사이트에 광고 후 불법 고금리 편취한 사금융업자 등 8명 검거 (불법 대부액 62억 9,200만 원, 연 이자율 최고 3천338%, 피해자 399명)
- ‘미스터리 쇼핑’ 수사 통해 대부행위자 15명 현장 검거…불법 광고전단지 3만9,000매 압수 · 전화번호 차단


인터넷 대출 플랫폼 사이트에 대출 광고 문구를 올려 제도권 금융을 이용하기 어려운 취약계층이나 소상공인 등을 상대로 최고 연 3,338%의 고금리 불법 대부행위를 일삼아 온 등록 대부업자 등 23명이 경기도 공정특별사법경찰단 수사에 적발됐다.

김영수 공정특별사법경찰단장은 1일 경기도청에서 브리핑을 열고 이 같은 내용의 ‘불법 사금융 기획수사결과’를 발표했다.

김 단장은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과 경기남·북부경찰청이 7월 12일부터 8월 11일까지 합동수사반을 편성해 대부업법 및 채권추심법 위반 행위에 대해 집중 수사를 실시했다”면서 “온라인 상 신종 불법 대부행위자 23명 중 12명을 검찰에 송치했으며 형사 입건한 나머지 11명도 수사가 마무리 되는 대로 검찰에 송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도는 이들의 대출규모가 63억1,900만 원에 달하고, 피해자는 411명에 이른다고 밝혔다. 주요 위반행위를 살펴보면 먼저, 등록 대부업자 ㄱ씨 등 2명은 인터넷 대출 플랫폼 사이트에 대출 광고를 통해 사람들을 유인해 불법 고금리 이자를 받았다. 이들은 인터넷 대출 사이트 ‘대부○○’에 정식 대부업체 회원사로 등록․광고한 후 광고 문구를 보고 연락해 온 전국의 불특정 다수를 상대로 대부거래 표준계약서, 공증서류 등을 작성하게 했다. 이어 대출원금의 10%를 공증 수수료 명목으로 선 공제하고 대출원금의 10%를 매월 이자로 지급받는 방식으로 대출을 해줬다. 이들은 이 같은 수법으로 지난해 5월부터 올 6월까지 피해자 260명에게 10억330만 원을 대출해주고 3억1,500만 원을 이자로 챙기다 적발됐다. 특히, 이들은 대부거래 표준계약서에는 월 2%(연 24%)의 이자를 받는 것으로 계약했으나 실제로는 연 최고 3천338%에 해당하는 고금리 이자를 수취한 것으로 확인됐다.

미등록 대부업자가 인터넷 대출 플랫폼 사이트에 대부 광고 후 고금리 이자를 받고 불법 추심을 일삼은 사례도 있다. ㄴ씨는 관할관청에 대부업을 등록하지 않은 채 인터넷 대출사이트에 ‘□□대부중개’로 광고를 한 후 급전이 필요해 연락한 피해자를 상대로 직접 대출행위를 하는 등 98명에게 4개월 동안 2억370만 원을 대출해주고 연 이자율 최고 1천825%에 해당하는 이자 3,100만 원을 받아챙겼다. 특히, ㄴ씨는 원리금 상환이 지연될 경우 협박과 욕설을 서슴지 않고 가족 또는 지인에게도 연락하는 등 불법 추심을 일삼았다.

미등록 대부업자가 대부계약 후 불법 고금리 대부행위를 하다 적발된 사례도 있다. ㄷ씨는 과거 불법 대부행위로 벌금 처분을 받았는데도 대부업 등록을 하지 않은 채, 영세사업자 등 31명에게 법무사를 통해 대부계약을 체결했다. ㄷ씨는 28억3천만 원을 대부해주면서 선이자 및 수수료 명목으로 선공제하고 연 이자율 최고 43%에 해당하는 3억2,700만 원의 이자를 받아낸 혐의를 받고 있다. 더구나 ㄷ씨는 채무자가 이자를 지급하지 못하자 근저당권을 설정한 부동산에 대해 경매를 신청하고 경매신청비까지 별도로 상환받는 등 부당이득을 챙기다 검거됐다.

이밖에도 특사경은 성남, 부천, 남양주 등 전단지 살포가 빈번한 지역을 중심으로 ‘미스터리 쇼핑’ 수사기법을 활용, 경기도 전역에 무차별 불법 광고 전단지를 살포한 15명을 현장에서 검거하고 이들로부터 불법 광고전단지 3만9천 매를 압수해 광고 전화번호를 차단, 이용중지 시켰다. 이 가운데는 전단지를 보고 정식 등록업체로 오해해 대출을 신청한 가정주부에게 100만 원을 대출 해준 뒤 1일 3만 원씩 43일간 130만 원(연 이자율 667%)을 변제받은 대부업자도 있었다.

김영수 경기도 공정특별사법경찰단장은 “코로나19가 장기화하면서 영세사업자·저신용 서민 등 자금이 필요한 어려운 이들을 대상으로 불법사금융이 확산될 우려가 있다”며 “불법 사금융에 대한 전방위적 집중단속을 실시해 사회적 약자를 보호하고 공정한 세상을 만드는 일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갈수록 지능화되고 있는 인터넷 대출 중개 사이트 등 온라인 불법 사금융 및 청소년 대상 대리입금 행위에 대한 수사를 강화할 방침이다. 또 불법사금융 근절을 위해 도민이 한 번의 신고로 수사, 피해구제 및 회생 등을 원스톱으로 지원받을 수 있도록 지난 6월 24일 개설한 ‘불법사금융 피해신고센터(gfrc.gg.go.kr)’를 적극 활용하기로 했다.

연천동두천닷컴 y-ddc.com
 
  네이트온 쪽지보내기     
빚 없는 채무 제로 도시, 포천
  • 기사입력 : 2021.09.20
2020년도 살림규모 1조 6743억 원에 채무액 ‘0원 3차에 걸쳐 전 시민에게 재난기본소득 지급 포천시는 효율적인 재정 운용을 통해 채무 제로(0)라는 건전한 재정 상태를 유지하고 있 ...
포천공항, 국토부 제6차 공항개발 종합계획 반영
포천공항, 국토부 제6차 공항개발 종합계획 반영
  • 기사입력 : 2021.09.20
군 비행장을 활용한 민간공항 발판 마련 포천시가 숙원사업인 민간공항 개발에 한 발짝 다가섰다. 포천시는 국토교통부 「제6차 공항개발 종합계획(’21~’25)」에 ‘포천 비행장 내 ...
포천시, ‘경기형 청정하천 공모’ 최종 선정
포천시, ‘경기형 청정하천 공모’ 최종 선정
  • 기사입력 : 2021.09.20
포천시가 경기도의 ‘경기형 청정하천 공모’에 최종 대상지로 선정되어 도비 100억원을 확보했다. 시는 내년부터 4년간 총 224억원(도비100억, 시비124억원)을 투입해 포천 고모천 ...
양주시, 시민과의 약속 100% 이행을 위한 민선 7기 공약사업 자체평가 보고회 개최
양주시, 시민과의 약속 100% 이행을 위한 민선 7기 공약사업 자체평가 보고
  • 기사입력 : 2021.09.20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10일 시청 상황실에서 ‘민선 7기 공약사업 자체평가 보고회’를 열고 사업별 진행현황을 중점 점검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성호 시장 주재로 열린 이번 보고회 ...
양주시, 율정-봉양 간 시도 23호선 임시 개통
양주시, 율정-봉양 간 시도 23호선 임시 개통
  • 기사입력 : 2021.09.20
양주시는 8일 양주 고읍·옥정지구와 국도 3호선을 연결하는 시도 23호선(율정-봉양) 일부 구간을 임시 개통한다. 개통구간은 율정주유소에서 칠봉산CC 교차로를 연결하는 주요 통과 ...
경기도, 감사 거부한 남양주시 기관경고 및 관계공무원 징계요구
  • 기사입력 : 2021.09.20
경기도는 적법한 감사를 거부·방해한 남양주시에 대해 기관경고하고 적극가담 공무원 4명에 중징계, 부시장 등 12명에 대해 경징계 조치할 것을 남양주시에 요구했다고 17일 밝혔다. ...
 
 
 1  2  3  4  5  6  7  8  9  10